국화구경 by 꿀우유

동네에 국화전이 있어서 가봤다. 국화를 그리 좋아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 시즌에 볼 수 있는 꽃 가운데 하나니까...

그런데 생각보다 다양한 국화들이 여러 모양새로 출품되어 있어서 보는 즐거움이 있었다. 주말동안 집에서 꼼짝못하고 일할 신세였던 남편의 짬을 억지로 만들어 나간 거였는데 남편도 신기해하면서 열심히 감상해서 다행이었다.


눈에 확 띄는 두 색깔이 함께-

구경한 국화들 중에 가장 맘에 들었던 색깔.

간식도 팔길래 하나 골랐다. 무엇을 골랐을까~

날씨가 정말 좋아서 외출할 수 있었던 것이 너무 감사했던 이번 3연휴-

스타킹이 좋은건지 남편의 뽀록인지 다리가 실제와 매우 다르게 찍혔다 ㅋㅋ

주중에 도서관이 며칠간 임시휴관을 해서 헛걸음 했었는데 ㅠ 남편이랑 들러 잡지타임도 가졌다.

사온 떡은 아침상에서 활약 :) 콩가루 든 쑥떡을 사왔는데 하루 지나도 말랑말랑 너무 맛있게 잘~먹었다.


덧글

  • sujikiss 2017/11/06 21:28 #

    어릴땐 국화예쁜줄 몰랐는데 나이드니까 참소박한것이 예쁘더라구요.
    자꾸 꽃사진 찍는 날 발견..
  • 꿀우유 2017/11/07 15:02 #

    그러니까요, 어릴 땐 아빠가 차창밖좀 보라고 할 때 잠만 잤는데 ㅋㅋ 요즘은 여길 봐도 이쁘고 저길 봐도 예쁘고-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