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아이허브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후기는 아니고 그냥 아이허브 도착

꾸준히 시키고 있는 것들과 처음으로 시켜본 것들이 골고루 섞여있는 이번 박스.꾸준히 시키고 있는 것들은 칫솔과 고무장갑, 그리고 엽산. 칫솔은 좀 거칠지만 미세모랑 그때그때 겸용하고 있다. 고무장갑은 여기 드럭스토어의 천연소재 제품의 두 배는 하는 가격이지만 더 두꺼워서 수명도 더 길다. 나는 가녀린 손이 아니라 M 사용.앤쵸비 절임?은 두번째...

간단 리뷰: 곤약 사용 1주일도 안되어 블랙헤드 해결 ;; (수정)

나도 중학교 때부터였나? 코팩도 하고, 스킨푸드 흑설탕 스크럽 나온 뒤론 그런 것도 써보고, 스웨덴 달걀비누도 써보고, 최근엔 안달로우 모공 토너도 쓰고... 블랙헤드 고민은 친숙하게 달고 살았던 것 같다. 자꾸 물리적으로 제거해봤자 모공만 더 커질 것 같고... 게다가 나이 들면서는 코만 그런게 아니라 코 양 옆의 피부로 모공이 두드러지는 부위가 더 ...

충격과 공포의 뷰티 포스팅...

성의도 별 정보도 재미도 없어서 충격과 공포인, 어쩌다 한 번 올려보는 뷰티 카테고리의 포스팅...며칠 전에 우메다에서 시간이 남아 한큐백화점 뷰티브랜드 층에 가봤는데, 아마 손 상태가 말이 아니라 질좋은 핸드크림좀 발라볼까 해서였던 것으로 기억;;그런데 왜 나는 바디제품 브랜드들로 향하다 지방시를 지나며 새로 나온 립제품 색깔을 구경해본 것일까.아마도...

뜬금없는 아이허브 후기

방금 여섯번째 주문을 마치고 한번 남겨보는 아이허브 후기.남들은 수년째 애용하고 있는데 난 회사에 치여 집을 완전히 방치하고 살았기 때문에 누가 감사하게 식료품을 선물로 줘도 유통기한 내에 개봉도 못한 채 버리는 일도 허다했다. 집에 들어앉으면서야 겨우 주문하기 시작한 아이허브. 남들 리뷰 참고해서 유명한 제품들 가운데 내가 필요로 하는 것들만 주문했기...
1